'남(男)과 여(女)/연애학개론'에 해당되는 글 20건

728x90
반응형

 

   손잡으면 나타나는      긍정적인 효과 4가지   

 

친구나 가족, 혹은 연인과 손을 자주 잡는 편인가요?
오랜 세월을 함께해 애정표현이 어색해졌다거나 부끄럽다는 이유로 손을 잡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손을 잡으면 몸과 마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입증됐었습니다.

미국의 건강 전문 사이트 ‘아이하트인텔리전스’(I Heart Intelligence)에서 과학적인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꼽은 ‘손잡기가 건강에 미치는 효과’ 4가지를 소개합니다.

 

 

 

1. 스트레스 해소

 

한 연구에 따르면 누군가와 손잡을 경우 부신에서 분비되는

스트레스 호르몬인 ‘코르티솔’이 감소해 심리적 안정감을 줍니다.

 

따라서 스트레스가 야기하는 불안함과 초조함, 만성두통, 불면증 등을 낮추는데 도움을 주고,

혈관의 과도한 수축을 막아 심장과 심혈관계, 뇌에도 좋은 영향을 미칩니다.

 

코르티솔은 또한 안드로겐 호르몬 분비를 촉진해 피지선을 자극해서 여드름 등 피부트러블을 유발하고,

노화를 촉진하므로, 따라서 손을 잡아 코르티솔이 감소하면 피부개선 및 노화 예방 효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728x90

 

2. 심리적 안정감

 

어둡고 한적한 골목길.

연인과 함께 걷다가 갑자기 고양이가 튀어나오거나 비명소리가 들린다면 어떻게 행동하겠습니까?

 

보통 무의식적으로 상대방의 손을 덥석 잡게 됩니다.

이러한 반응은 갑자기 빨라진 심장 박동을 정상으로 되돌리기 위한 조건 반사적인 행동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앞서 설명한 것과 마찬가지로 손을 잡으면 스트레스 호르몬이 감소해 마음을 진정시키기 때문입니다.

 

 

 

3. 신뢰감 상승

 

손잡는 행동은 코르티솔 감소 외에도 옥시토신을 증가시키는 효과가 있습니다.

 

옥시토신은 ‘행복 호르몬’ 혹은 ‘사랑 호르몬’이라고도 불리는데,

이것이 뇌에서 많이 분비되면 상대방을 향한 신뢰도가 높아집니다.

 

연인과 사귄지 얼마 안됐거나 방금 싸우고 화해했다면 서로의 손을 자주 잡아주는 건 어떨까요?

 

 

 

4. 고통마저 없애는 사랑의 힘

 

보통 심한 통증을 느낄 때 이를 악물고 어깨에 힘을 주거나, 주먹을 세게 쥡니다.

 

무의식적으로 누군가의 손을 잡기도 하는데,

이는 실제로 안도감과 유대감을 높이고 스트레스를 감소시켜 통증을 완화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출산 직전의 임산부가 침대 틀을 붙잡거나 남편의 꽉 손을 잡는 것도 이러한 이유 때문입니다.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뭐든지 궁금한 모모파크

일상 생활에 지나쳐 버리기 쉬운, 소소한 궁금증을 하나씩 알아보고 상식과 지식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