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성 냄새'에 해당되는 글 2건

728x90
반응형

 

손주들이 반가운 마음에 덥석 안아 올릴 때

“할아버지 냄새 나~”라며

도망가는 녀석들 앞에서 민망한 경험을 하는 노인들이 있습니다.

 

나이가 들수록,

가까이 할수록 ,

멀어지게 만드는 노인성 냄새, 알아보고 대비하는 것이 좋을듯 합니다.

 

 

 

몇 년 전 유행했던 ‘사랑은 향기를 남기고’라는 노래가 있습니다.

또 아름다운 사람은 향기가 난다는 말도 있습니다.

 

이처럼 사람은 향기를 통해 서로에 대한 감정을 만들고, 그 향기로 상대방을 기억하게 됩니다.

모든 사람에게는 각자의 몸에서 발산되는 냄새인 체취가 있으며, 이 체취는 사람마다 생활하는 환경,

섭취하는 음식물, 건강 상태가 다르기 때문에 다양하게 나타납니다.

 

 

728x90

 

사람은 서로의 체취를 거부감 없이 받아들이지만,

때로는 그 정도가 심해 주변 사람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도 있습니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각자의 체취는 강해지며 독특한 특성을 띱니다.

 

할아버지가 어린 손주를 안아주려고 하면 아이는...

‘할아버지 냄새’가 난다며 피하는 경우를 종종 보게 됩니다.

 

그렇다면 이 할아버지 냄새인 ‘노인성 냄새’의 원인은 무엇이고, 이를 예방하는 방법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질환도 냄새의 원인

 

나이가 들어 발병하는 다양한 노인성 질환에 의해 냄새가 유발되기도 합니다.

당뇨 환자에게서 시큼한 과일 냄새가 나는 경우가 있으며, 간 질환이 있으면 생선 비린내가 나기도 합니다.

 

그 외 각종 피부 질환이나 폐 질환, 요실금과 같은 여성의 비뇨기계 질환, 남성의 전립선 관련 질환이 있는 경우에도

냄새가 날 수 있고, 병이 진행됨에 따라 더욱 심해지기도 합니다.

 

질환과 관련된 증상이나 징후가 있는 노인의 냄새인 경우,

이를 단순하게 노인성 냄새로 여기지 말고 질환을 적절하게 진단하고 치료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그렇다면 이러한 질병이 없는 건강한 노인에게서도 노인성 냄새가 나는 원인은 무엇일까요?

생활하기 위해 필요한 영양소를 만드는 과정에서 불필요한 찌꺼기인 노폐물이 체내에 쌓이게 되고,

사람의 몸은 활발한 대사 과정을 통해 이 노폐물을 분해하고 체외로 배출합니다.

 

나이가 들면 이러한 대사 능력이 감소함에 따라

노폐물의 분해와 배출이 원활하지 못해 체내에 남게 되고, 이것이 노인성 냄새의 원인이 됩니다.

 

피부 표면의 피지에 있는 지방산이 산화되는 과정에서 ‘노네날’이라는 물질이 분비되는데

그 분비량은 40세 이후에 점차 증가하며, 이 물질이 모공 속에 쌓여 부패하면서 노인성 냄새를 유발합니다.

 

노인성 냄새는 본인은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고 주로 주변 사람의 반응에 의해 알게 되는데,

이는 심리적인 위축뿐만 아니라, 심한 경우 노인성 우울증으로 이어지기도 합니다.

 

 

 

생활습관 변화로 개선

 

노인성 냄새를 완전히 제거하는 것은 어렵지만, 작은 생활습관들을 변화시켜 충분히 개선할 수 있습니다.

‘노네날’은 땀이나 배설 작용을 통해 배출되므로, 몸을 자주 씻어 항상 청결하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노폐물은 호흡기로도 배출될 수 있기 때문에 공기청정기 등을 이용하여 실내 공기를 환기시키고,

탈취제나 가볍고 상쾌한 자연 향의 향수를 사용하면 노인성 냄새를 줄일 수 있습니다.

 

또한 여러 경로를 통해 배출된 노폐물이 의복이나 침구에도 흡착할 수 있으므로 세탁을 자주 하고

주변 환경을 깨끗하게 유지해야 하며, 침구 세탁이 번거로운 경우에는 홑이불을 씌워서 사용하고 홑이불만

자주 세탁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햇볕이 잘 드는 곳에서 생활하도록 하고 의복, 침구 등

사용하는 물품을 햇볕에 자주 말리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노인은 틀니 등 보철물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틀니를 하고 있다면

자주 세척하고, 정기적으로 치과를 방문해 구강을 깨끗하게 관리해야 합니다.

 

또한 운동을 하면 지방산이 에너지로 산화되어 노폐물 생성이 줄어듭니다.

 

그러므로 본인의 심폐 기능에 맞춰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을 정도의 적당한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는 것도

노인성 냄새를 줄이는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금연, 절주, 균형 잡힌 영양 섭취와 충분한 수면으로 몸의 면역 기능이나 대사 과정을 향상시키고,

취미 생활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면서 건강한 생활을 유지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나이 듦은 어느 누구도 피할 수 없으며, 우리의 몸은 지금 이 순간에도 조금씩 노화하고 있습니다.

노인성 냄새를 불쾌하고 부정적인 것으로 여기기보다는 

정상적인 노화 과정의 일부로 인지하고 받아들이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리고 이로 인해 심리적으로 위축되고 고립되지 않도록

주변 사람들이  따뜻한 관심과 정서적 지지를 아끼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건강과 다이어트의 "최대의 적 밀가루"

건강과 다이어트의 "최대의 적 밀가루" 밀가루는 우리 식생활에 빠질 수 없는 재료이며, 습관이 되어 나도 모르게 입에 넣은 빵 한 조각도 비만과 각종 질병의 원인이 됩니다. 군살 없이 늘씬

momo-24.com

 

 

담배 끊는 법ㆍ금연에 좋은 음식ㆍ금연 노하우

담배 끊는 법ㆍ금연에 좋은 음식ㆍ금연 노하우 며칠전 정부가 담뱃값을 8천 원으로 인상하고 술에 건강증진부담금을 부과하는 정책을 검토하겠다는 언론 보도가 나왔었는데... 보건복지부

momo-24.com

 

 

나이가 들수록 기억력이 가물가물.. 기억력 보호법

ㆍ 나이가 들수록 기억력이 가물가물 ㆍ 많이 움직이고 책 자주 읽어야 나이가 들면서 기억이 가물가물해지고 뭔가를 자꾸 깜빡 까먹는 일이 많아집니다. 대부분 사람들은 이런 기억력 감퇴를 '

momo-24.com

 

 

남성 정력을 감퇴시킨다는 고사리의 특징ㆍ효능

남성 정력을 감퇴시킨다는 고사리의  특징ㆍ효능 반찬으로 흔히 먹는 고사리. 고사리에 몰랐던 뇌건강, 탈모 개선 등의 효능이 있습니다. 뿌리에 들어있는 ‘프테로신(Pterosin)’이라는 성분

momo-24.com

 

 

등산할 때 "나만의 노하우"

1. 손과 발이 시리면 모자를 써라! 머리는 체온조절의 30%~50%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보온모자를 쓰지 않으면 마치 라지에터같이 열을 외부로 발산시키며, 몸은 추워지면 머리와 같이 생명유지에

momo-24.com

 

728x90
반응형
블로그 이미지

뭐든지 궁금한 모모파크

일상 생활에 지나쳐 버리기 쉬운, 소소한 궁금증을 하나씩 알아보고 상식과 지식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